월드컵과 올림픽비교

  • home
  • 문화시민소식
  • 월드컵자료
  • 월드컵과 올림픽비교

월드컵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과 열기

월드컵축구대회는 단일종목의 스포츠 이벤트임에도 불구하고 그 관심과 열기는 올림픽을 능가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1994년 미국의 월드컵대회 때는 188개국에서 연인원 320억명이 52개 경기를 TV로 시청하였는데, 매 경기당 6억명 이상이 시청하였으며, 결승전은 약 20억명의 인구가 세계 최고의 축구기량을 시청하였다.
1998년 프랑스대회 때는 이보다 훨씬 증가한 약 400억명이 시청하였다. 이 시청자수는 1996년 미국 애틀란타 올림픽대회의 연 인원 196억명에 비해 거의 2배에 가깝다. 아울러 2002년에 개최되는 한국·일본대회의 시청자수는 연인원 600억명으로 추정되고 있는데, 이는 월드컵축구대회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을 나타내는 증표라고 하겠다.

월드컵과 올림픽대회의 비교

월드컵과 올림픽의 성격

월드컵축구대회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은 올림픽대회와는 다른 성격에 기인한다. 우선 월드컵축구대회는 우승을 목표로 경쟁하는 국가 대항의 경기이다. 개최국의 축구협회가 대회를 유치하며, 아마추어와 프로선수의 구분없이 최고 기량의 축구 선수들이 국가를 대표하여 출전한다. 한편 올림픽대회는 참가선수 개인이나 종목별 팀간의 경쟁이며, 특정의 도시가 유치한다. 또한 스포츠 외에도 문화교류와 선린 등의 이념적인 측면이 동시에 추구되는 스포츠 이벤트이다.

대회의 주관

대회의 주관은 월드컵축구대회의 경우 FIFA가 하며 개최국의 축구협회는 FIFA의 대리인(executive agent) 자격으로 대회를 조직하고 운영하는 책임을 진다. FIFA는 경기장시설, 안전, 수송, 통신, 숙박 등 경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하여 엄격한 개최조건을 요구하고 있다.
반면 올림픽대회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로부터 개최권을 부여받은 도시와 대회조직위원회, 그리고 각국의 올림픽위원회(NOC : National Olympic Committee)가 원칙적으로 책임을 지고 대회를 운영한다.

경기장 숙박 시설

대회에 필요한 경기장 및 각종 시설은 월드컵축구대회의 경우 개최국가 혹은 개최국의 축구협회가 건설하며, 선수 및 임원을 위한 선수촌을 건설하는 대신에 일정한 수준 이상의 호텔이 있어야 한다. 한편 올림픽 대회의 경우는 대개 개최도시와 대회조직위원회가 경기장 등 경기 관련시설의 건설을 부담한다. 또한 대회조직위원회는 선수촌을 반드시 건설하여 올림픽대회 이념의 하나인 선린과 친교의 기회를 제공한다.

경기 운영

월드컵축구대회는 약 30일간 8개 내지 12개의 도시에서 분산 개최된다. 반면 올림픽대회는 약 15일간 개최도시를 중심으로 경기가 이루어진다. 특히 개막식과 폐막식은 반드시 개최도시에서 하도록 되어 있다. 월드컵축구대회는 각 지방도시에서 분산 개최됨으로써 경기장을 포함한 도시기반시설이 확충되고, 지방도시를 전세계에 홍보하는 등 대회 개최의 효과가 공간적으로 광범위하게 파급된다.

대회경비 조달

월드컵축구대회의 특성은 상업적 이익을 중시하는 재정활동 규정에서 가장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FIFA는 대회운영에 필요한 재원의 조달과 운영경비의 지출 등 재정활동에 대해서 자세한 규정을 두고 있다. 개최국 축구협회나 개최국의 대회조직위원회 (LOC : Local Organizing Committee)는 이 규정에 따라 재정활동을 하여야 한다. 월드컵축구대회와 관련되는 수익사업인 TV 방영권과 입장권 판매, 경기장 광고권 판매수입, 그리고 휘장사업 등 마케팅사업은 거의 대부분 FIFA의 수입이다.
한편 서울 올림픽대회의 경우를 보면, 대회조직위원회와 IOC는 TV 방영권과 광고의 판매를 공동으로 추진하여 수익금을 상호 배분하였으며, 대회조직위원회는 이 수익을 입장권 판매 수입과 함께 조직위원회의 수입으로 명시하였다. 그러나 최근에는 IOC도 수익사업을 중시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수익금 관리

FIFA는 월드컵축구대회 총수입 중에서 일부(25%)를 자신들의 4년간 운영경비와 축구발전기금으로 공제한다. 그리고 경기장 사용료와 운영경비의 명목으로 총수입의 일부분을 대회조직위원회에 지원하고, FIFA는 선수단 참가비용, 예비비, 임원 심판진 경비, 보험료 등을 부담한다. 이들 경비를 제외한 나머지 수입금은 개최국의 대회조직위원회와 본선참가국에 나누어 준다.
그러나 올림픽대회의 경우에는 참가경비가 원칙적으로 자국의 부담이며, 참가국에 대하여 수익금을 배분하지 않고 단지 선수촌과 시내 교통비 등을 개최도시가 부담하는 차이가 있다.

월드컵과 올림픽대회 비교표

월드컵과 올림픽대회 비교표
구분 월드컵축구대회 올림픽대회
주관기구 국제축구연맹(FIFA)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대회의성격 국가간의 경기. 상업적 이익의 추구 원칙적으로 참가선수 개인 및 종목별 팀간의 경쟁 (국가간의 경쟁은 아님)
경기 외에도 문화교류 선린 등의 이념도 동시에 추구
회원국 203개 국가 및 지역
(영국의 경우 4개 지역 참가)
198개국
대회유치 개최국 축구협회 개최도시의 책임하에 유치
출전선수 아마추어와 프로 구분없이 출전 아마추어리즘을 원칙으로 하나 최근에는 일부종목에서 프로선수들의 출전을 허용하고 있는 추세
TV시청자 '94년 미국대회의 경우 188개국 연 320억 명 시청(결승전은 20억명 시청)
'98년 프랑스대회는 400억명
'96년 애틀란타 올림픽의 경우 연 196억명 시청
대회기간 매 4년마다 약 30일 내외간 매 4년마다 약 15일 내외간
참가경비 부담 예선을 통과한 참가국에 대해 FIFA 부담 출전경비는 원칙적으로 자국부담
선수촌 등의 경비는 개최도시 부담
재원조달 및 배분 TV 방영권, 입장권 판매수입, 광고수입, 휘장사업 등의 수입은 FIFA의 재정으로 산입되며, 대회운영비용 중 일부를 FIFA가 원칙적으로 대회조직위원(LOC) 에 지불
개최국 내에 한해서 마케팅을 일부 인정
TV 방영권의 판매에 관한 권한을 대회조직위원회에 부여
휘장사업과 방영권 판매 수익금을 IOC와 대회조직위원회간에 배분(서울올림픽의 경우)
개최도시 8~12개의 도시에 분산개최(단독개최의 경우) 원칙적으로 개최도시에 한정
개막식과 폐막식은 반드시 개최도시에서 하여야 함
경기장 및 숙박시설 경기장 등 대회관련 기반시설의 건설은 개최도시에서 부담
선수단과 FIFA를 위한 일정 수준의 호텔을 제공
경기장건설은 대회조직위원회와 개최도시 책임하에 선수와 팀 관계자들에게 대회조직위원회의 경비부담으로 제공